제품 이미지 - 매출채권팩토링 서비스
제품 동영상 - 매출채권팩토링 서비스

매출채권팩토링 서비스

더보기
중소기업 불안하고 걱정스럽다는 중소기업의 이미지 그래서인지 취준생들의 중소기업 기피는 꽤 심합니다 지난 해 조사에 따르면 청년들이 구직할 때 가장 중시하는 일자리 특성은 '안정성'이라고 합니다 중소기업은 실직률이 높고 고용이 불안정하다는 이유로 청년들의 기피대상이 되어왔죠 중소기업이 이토록 불안정한 이유는 무엇일까요? 중소기업이 도산하는 가장 큰 원인은 거래처의 부도와, 매출채권 회수부진에 있습니다 우리 기업에서 물건을 외상으로 팔았는데 돈을 줘야 하는 기업이 제때 돈을 갑지 않거나 아예 망해버려서 받을 수조차 없어지는 경우가 생기는 것이죠 왜 외상으로 파냐구요? 중소기업은 회사 금고에 들어있는 현금이 많지 않습니다 중소기업끼리는 서로의 주머니 사정을 알기 때문에 부품이 필요한 기업이 부품을 만드는 기업에게 일단 외상으로 팔고 나중에 그 부품으로 상품을 만들어서 판 돈으로 부품값을 갚게 합의를 봐 주곤 합니다 이때 '매출'을 담보로 '채권'이 발생하는 것이죠 그런데 보유한 현금이 부족하 중소기업이기 때문에 이렇게 돈을 갚기로 한 구매기업이 돈을 제때 갚지 않게 되면 판매기업 또한 회사운영에 직격타를 맞습니다 당장 현금이 없으니 임직원들의 급여 지급 비롯한 회사의 모든 업무에 지장이 생겨 기업의 도산위험이 높아지죠 중소기업이 이토록 불안정하다 보니 금융 역시 이들에게 대출해 주기를 꺼립니다 금융은 자신들에게 돈을 맡긴 고객과의 신뢰가 생명이니 아무 곳이나 막 돈을 빌려 주면 안 되죠 그래서 미심쩍으면 그냥 빌려주지 않는 편을 택합니다 그 이유로드는 것들이 한도 초과, 담보 부족, 업황 악화, 신용등급 미달 같은 것이죠 실제로 그 기업의 기반이 튼튼하도 해도 중소기업 입장에서는 증명할 방법도 많지 않습니다 보통의 경우 결산 재무제표를 통해 대출 여부를 심사하게 되는데, 이게 그 기업의 실력 자체를 투명하게 보여주는 자료는 아니거든요 그저 1년 중 연말 한 시점에 그 회사가 처한 상황을 보여주는 것에 불과합니다 기업이 1년 동안 어떻게 경영을 해 왔고, 실제로 어떤 능력을 갖고 있는지 보기엔 턱없이 부족한 정보입니다 그러다보니 중소기업의 대출은 막히고 현금은 더욱 없어지고, 자금이 부족해져 회사는 더더욱 운영이 안 되고, 간신히 빌렸던 돈도 갚을 수가 없게 되고, 결국, 모든 중소기업들을 불안정하게 만드는 악순환이 초래됩니다 판매 대금이 들어와야 다음 사업을 이어갈 수 있는데 그게 안되니까 파산하는 업체가 상당히 많은 것 같습니다 이제 스타트업이나 1인 기업들은 신용 평가 기준이 되는 기초 데이터가 굉장히 부족하잖아요 그래서 금융 지원 서비스를 받으려고 해도 한계가 있더라구요 자금 회수라도 빨리 되어 주면 좋겠는데 30일, 60일, 더 많은 시간을 기다려야 합니다 이게 되게 힘든 일이에요 중소기업들 규모도 작아 가지고 그때 그때 회수해서 또 결제하고 이래야 되는데 중소기업의 이런 암담하고 보장되지 않은 미래가 해결되려면, 결국 기업 간의 거래가 지체없이 잘 이루어져야 합니다 빌리거나 외상한 돈을 제때 주고 받을 수 있도록 보장하여 거래에 대한 불안감을 해소함으로써 현금이 원활히 순환될 수 있도록 하는 시스템이 필요한 것이죠 그래서 등장한 것이 매출채권팩토링입니다 중소기업 간의 거래 사이에 금융기관이 끼어들어 거래를 보조하고, 보장하는 건데요, 기업들이 직접 외상거래를 하고 돈을 갚아야 하는 불안정한 거래에서 벗어나 금융기관들이 기업으로부터 채권을 매입하여 자금을 빌려주는 거죠 이러한 팩토링금융은 매출채권의 신속한 현금화로 기업들이 돈을 확보하고 활발하게 기업활동을 운영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한 것으로, 1920년대 미국에서 처음 도입된 이후 영국, 일본 등에서는 오래 전부터 보급되어 왔습니다 국내에서도 1979년 본격적으로 팩토링 제도가 도입됐지만 제대로 된 시자응로 자리잡지는 못했는데요 왜 그런 걸까요? 일단 듣기에는 너무나 좋게 느껴지는 팩토링 제도이지만, 금융기관이 우리처럼 작은 기업의 거래도 도와 줄 것 인지 자신이 없을뿐더러, 혹시라도 우리와 거래한 기업이 도산하여 그 책임이 우리에게 우리에게 돌아오진 않을지 항상 불안합니다 이 모든 것을 차치해도, 골치 아플 정도로 복잡한 절차 때문에 포기하기 십상입니다 AI와 빅데이터의 시대가 열리면서 이 모든 것을 해소할 혁신적인 금융 서비스가 나왔습니다 더존비즈온의 황금두꺼비라는 서비스인데요 부와 복의 상징인 황금과 두꺼비의 이름을 땄습니다 매출채권 팩토링의 장애물들을 빅데이터와 인공지능의 힘으로 넘었습니다 더존비즈온은 그룹웨어와 기업 ERP 분야 국내 1위 ICT 기업입니다 이 회사의 핵심역량은 바로 ERP에 쌓인 기업의 빅데이터를 머신러닝과 같은 AI로 분석하는 실력에 있습니다 더존비즈온은 중소기업 빅데이터 플랫폼인 WEHAGO를 통해 기업의 경영관리부터 자동회계처리까지 기업에 필요한 업무환경을 제공합니다 이를 통해 축적된 빅데이터를 바탕으로 기업이 현재 어느 정도의 가치를 갖고 있고 얼마나 튼튼한지 꽤 정확하게 평가할 수 있습니다 그저 기업 규모가 작다는 이유로, 또는 설립된 지 얼마 안되어 기업의 가치를 증명할 길이 없어서 현금을 빌리기 어려웠던 기업들이 실제로는 얼마나 믿을 만한지 파악할 수 있게 됐습니다 빅데이터와 인공지능이 제대로 보증을 서주는 셈이니 중소기업의 자금난도 해소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또한 가장 중요한 매출채권의 회수 문제 WEHAGO에서는 신용 등급이 일정 수준 이상인 경우, 즉시 매출채권의 현금 회수가 가능하며 상환 청구권이 없습니다 즉, 구매자가 금융기관에 돈을 갚지 못해도 판매자에게는 책임이 없는 것이죠 구매자가 망하면 판매자도 당연히 망하게 되는 연쇄도산의 위험에서도 자유로워집니다 이 모든 과정은 WEHAGO를 통해 온라인에서 24시간 내에 진행된다는 점 오프라인 방문도, 서류 제출도 필요 없습니다 전자세금 계산서와 대표자의 본인 확인만 있으면 바로 팩토링 가능여부를 심사 받을 수 있죠 4차 산업혁명으로 바뀌어가는 기업 환경, 중소기업의 '돈맥경화'도 해결되는 시대가 열렸습니다
제품 동영상 - 매출채권팩토링 서비스
제품 이미지 - 매출채권팩토링 서비스
셀러명
더존비즈온
전화번호
0504-1361-1163
home 셀러홈 관심제품 URL복사 카카오톡 공유 카톡공유
file_download제품 카탈로그 다운로드
제품 카탈로그 다운로드 시 해당 셀러에게 알림이 표시됩니다.(표시정보 : 기업명, 부서, 이름, 직위)
셀러에게 문의하기
제품개요
제품명
매출채권팩토링 서비스
 
제품소개

매출채권팩토링

거래처에 재화나 서비스제공으로 발생된외상매출채권을 실시간 회계 빅데이터를 활용하여조기에 현금화하는 서비스

 

◦전자세금계산서 하나로 비대면 신청 OK
◦신청 후 24시간 내 심사완료 후 계좌송금
◦대기업과 거래가 아니어도 중금리 수준의 수수료
◦은행의 여신한도와는 무관하게 제공
◦거래처가 대금결제를 못해도 대신 상환의무 없음
같은 셀러의 인기제품
위하고
이 제품에 관심있는 회원님께 추천합니다
쇼핑몰통합관리솔루션(플토2.0)
위하고
리모트미팅
ioTOS